말로만 듣던 탄탄면을 점심으로 먹었네요.

중국음식 깨나 먹었단 자부심 넘치는 일인으로, 탄탄면을 처음 먹어보다니 ㅋㅋ

암튼 평소 자주 가던 봉자마라탕에서 마라탕대신 탄탄면을 주문했습니다.





비주얼은 마라탕과 별 차이가 없더라구요.

그리고 첫 맛도 그랬구요. 아마도 마라탕 기본 국물을 함께 사용하는 것 같더라구요.

다른점은 면과 돼지고기... 당면대신 중국식 면요리에 자주 등장하는 중화면(?)이 들어가고...
양고기 대신 돼지고기 다짐육이 들어가더라구요.

물론 맛은 괜찮았구요. 돼지고기가 우러난 맛이 양고기 마라탕 맛과는 다른.. 새로운 맛이더라구요.






점심 메뉴로 탄탄면 한 그릇 든든하게, 국물도 반 이상 먹었네요.

술 없이 먹으려니 살짝 아쉬운 감도 없지 않았지만요 ㅋㅋㅋ


Posted by 담벼락지기 담벼락지기